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수요미식회에도 나왔다는 단돈 1,500원짜리 탕수육 그 맛은?

직접 가서 먹어 보지 않고는 믿기 힘든 탕수육 서울까지 가서 꼭 먹어야 할까? 란 생각을 뒤집은 음식점을 찾았다. 가격이 너무 착해 혹시 안 좋은 재료를 사용하지는 않을까란 생각도 솔직히 했었다. 하지만 그건 다 생각일 뿐 직접 가서 먹어 보면 그런 생각은 생각 그자체도 접게 만든다. 도대체 그 음식점이 어딜까? 궁금해 하는 분들을 위해 일단 지도부터 올려 본다.


망원동은 요즘 핫한 동네이다. 독특한 음식점도 많이 생기고 카페도 하나 둘씩 생기는 추세다. 거기다 착한 망원시장이 있기에 더욱더 관심을 받는 곳 중 하나이다.

이게 바로 단돈 1,500원 하는 수제탕수육이다.

그것도 국내산 수제탕수육이라는 사실.....점심시간 즉, 12시부터 가게 오픈을 한다길래 1시간 일찍 갔던 우린 시장 주변을 구경하며 시간을 보내고 오픈시간에 맞춰 도착했다.

물론 이곳은 탕수육만 싼게 아니다. 국수, 김밥, 떡볶이, 야끼만두등도 싸다. 정말 부담없는 가게다.

컥.....탕수육이 1,500원....... 이렇게 글을 적으면서도 갑자기 탕수육의 맛이 그리워진다. 너무 싸고 맛도 괜찮았던 그때의 기억....불과 며칠 밖에 안 지났지만.......

12시 조금 넘은 시각......많은 분들이 식사를 하고 있었다. 대부분 두 가지 정도 메뉴를 주문한 상태였다. 물론 그래봤자 3,000원도 안된다. 싸다~싸다~ 정말 싸다.

조금 아쉽다면 화장실이 없다.............하지만 괜찮다.. 주변에 시장이 있으니.....

가격이 저렴하니 외부음식 금지는 당연하다.

우린 이미 시장에서 주전부리를 먹은 상태로 왔기에 떡볶이와 탕수육을 주문했다. 단돈 3,000원.....싸다.

탕수육 1,500원

떡볶이 1,500원

그럼 탕수육 맛은 어떨까? 괜찮다. 질기지도 않고 부드럽다. 주문 즉시 튀기기 때문에 더 맛난 것 같다.

그럼 떡볶이는? 떡이 참 맛있다. 부드럽고 살살 녹는다. 여기에 들어가는 떡볶이는 떡 장인이 만든거라고 주변 사람이 수군거렸다... 역시 맛있다...지금껏 먹어 본 떡볶이 떡 중에 최고다.

우린 언제 또 다시 이곳에 와서 단돈 1,500원 짜리 탕수육을 먹어 보겠냐며 한 접시 추가로 더 주문했다. 고로 이 집에서 사용한 돈은 4,500원.....꿀이다.. 이런 가격에 이런 맛이라니.......굿굿굿!

참고로 가격이 싼 만큼 셀프로 운영된다. 이것도 요즘엔 몸에 배인 분들이 많아서 셀프 아무렇지도 않다.

국내산 수제탕수육에 들어가는 고기 등급 판정 확인서도 있고 주변도 그리 더럽지 않았다. 물론 친절함에 기분까지 좋아지는 음식점이었다. 우리가 간 날....정말 무더웠다. 하지만 무더운 날 찾아 갔던 허니돈....... 정말 기억에 남을 음식점이 될 것 같다. 참고로.....수요미식회에도 나왔다고 한다.. 대단한 음식점이다..가격도 착하고 맛도 있고 친절하고..... 3박자를 두루 갖춘 그런 음식점이었다. ^^

신고

Copyright ⓒ 줌마스토리 & zoomma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